군포문화재단, 경기중부권 문화예술 정책축제 개최
 ‘분권과 자치, 그리고 문화민주주의’ 주제로 지속가능한 경기문화예술 발전방향 모색
 [2021-10-15 오후 6:17:06]

군포문화재단은 지난 14일 군포시생활문화센터에서 경기 중부권역(군포, 의왕, 안양, 과천, 광명) 문화예술 정책축제를 개최했다.

 

문화예술 정책축제는 경기도 및 경기문화재단, 31개 시·군 기초문화재단 등이 공동으로 주최 및 주관하여 경기도형 문화정책에 대한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경기중부권역에서는 군포문화재단이 권역 대표기관으로 선정되어 행사를 주관했다.

 

이번 정책축제에서는 분권과 자치, 그리고 문화민주주의라는 주제로 지속가능한 경기문화예술의 발전방향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1부 순서는 문화분권과 자치라는 주제로 경기연구원 및 경기도청에서 문화자치 기본조례에 대한 발제를 진행하고, 이어 군포, 과천, 광명, 안양 등지의 참여자들이 예술 육성 및 지원 방안, 문화 거버넌스, 도시문화, 일상 속 문화예술 향유에 대한 발제를 진행했다.

 

지속가능한 경기문화예술이라는 주제로 이어진 2부 순서에서는 경기 중부권 문화예술 담론 형성 및 지속가능한 경기문화예술 발전 방향에 대해 지역기반예술연구소 르바 박찬응 소장, 임현진 프로듀서, 한세대학교 김지현 교수의 발제가 진행됐다.

 

이번 정책축제는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에 대한 이야기를 관계기관들이 한 자리에 모여 서로 소통하며 공감대를 형성하는 계기가 됐다.

 

군포문화재단 성기용 대표이사는 군포는 선도적으로 문화자치의 실현과 문화예술 거버넌스를 위해 노력하고, 문화예술 생태계 지속 기반 확보를 위해 다각적인 시도를 진행 중이라며 정책축제를 토출된 발전적 의제를 토대로 문화자치를 위한 정책 실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